국토부, 청년창업 및 벤처기업 지원·육성 위한 모태펀드 도입

3년간 625억 원 규모로 조성 · 9월 중 도시재생 계정 신설하고 11월 자펀드 운용사 선정 예정 육혜민 기자l승인2019.09.09 13: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도시재생활성화지역에 있는 청년창업, 중소-벤처기업 등을 지원하는 ‘도시재생 모태펀드’가 조성된다. 국토교통부는 9월 9일 ‘도시재생 모태펀드’를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간 정부는 노후주거지와 쇠퇴한 구도심을 활성화하고 지역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경제기반형, 중심시가지형, 일반근린형, 주거지지원형, 우리동네살리기 등 5개 유형의 뉴딜사업을 지식산업센터, 생활SOC 건설 등 개별 사업에 대한 국비지원방식으로 추진해 왔다. 모태펀드 제도는 좀 더 나아가 청년창업, 벤처기업 등을 직접 지원·육성하기 위한 것으로, 공공과 민간이 공동 출자하는 구조로 주택도시기금(도시계정과) 민간투자금을 합해 3년간 총 625억 원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국토부는 올해 주택도시기금이 200억 원, 민간이 50억 원을 각각 출자해 최소 250억 원 규모의 자펀드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토부는 9월 한국벤처투자를 통해 모태펀드내 도시재생계정을 신설하고, 10월 중 운용사 모집공고 및 심사를 거쳐 11월에 자펀드 운용사를 선정할 예정이다. 운용사 모집요강은 한국벤처투자(www.k-vic.co.kr)에서 공고된다.

선정된 운용사는 민간투자자로부터 출자금을 확보, 내년 1분기까지 자펀드를 결성해 도시재생활성화지역에서 투자를 원하는 중소 및 벤처기업들을 찾아 나설 예정이다. 자펀드 운용사가 청년창업 관련 행사에서 수상기록이 있는 기업이나 비수도권 기업, 사회적기업 등에 투자할 경우, 성과보수를 추가로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육혜민 기자  yook1119@naver.com

&<저작권자 ©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육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안내광고문의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한건축사협회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편집국  |  대표전화 : 02)3415-6862~686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등록연월일 : 2009년 5월 8일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19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