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산 편백나무 숲

정익재 건축사l승인2018.06.18 15:3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마음이 힘들거나 답답할 때 숲에 가면 왠지 모를 편안함을 느끼게 됩니다.
조계산 국립공원의 빽빽한 편백나무 숲은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심신의 안정을 찾기에 안성맞춤인 것 같습니다.
녹색의 나뭇잎이 시각적으로 눈을 편안하게 해주고 곧게 뻗은 나무사이의 바람과 편백나무 틈 사이로 밀려들어오는 햇살이 온몸을 감싸 안아 편안함을 더해줍니다.
특히 편백나무에는 스트레스 호르몬을 줄여주는 성분인 피톤치드가 가장 많이 발산되기에 더욱 마음을 다스려 주는 것 같습니다.


정익재 건축사  (주)강남종합건축사사무소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안내광고문의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한건축사협회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건축문화신문 편집국  |  대표전화 : 02)3415-6862~686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등록연월일 : 2009년 5월 8일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18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