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활용한 컨설팅 등으로 기존 사업 목표 달성, 도시재생 사업 순항하는 경기도

도시재생 뉴딜사업 목표 상향, 2026년까지 1조2,150억 원 투입 박관희 기자l승인2020.02.12 11: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기도, 정부 뉴딜 공모사업 전국 최다 규모인 34개 사업에 선정
도내 563개 읍‧면‧동 중 237개가 쇠퇴지역으로 분류

시‧군 단위에서의 촘촘한 도시재생계획 수립과 이를 구현하기 위한 도 차원의 적극적인 예산 지원, 도시재생지원센터 전문가를 활용한 컨설팅 등으로 도시경쟁력을 높이는 등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경기도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당초 목표 45개소에서 50개소 이상으로 상향하고, 2026년까지 국비와 지방비, 부처 연계 사업 등 1조2,150억 원을 지원하는 내용의 ‘경기도 도시재생 뉴딜사업 목표 상향 추진계획’을 마련했다고 2월 11일 밝혔다.

지난해 전국에서 진행된 정부 뉴딜 공모사업은 총 284개, 이중 경기도는 최다 규모인 34개 사업에 선정돼 현재 사업을 순조롭게 추진 중에 있다. 일례로 지난 2017년 광명 ‘너부대’에는 주거복지 실현을 위한 공공임대주택 240세대를 착공했다. 남양주 금곡동에는 문화복지센터와 청년 창업지원시설‧주택이 포함된 복합개발 사업을 추진하는 등 당해년도에 선정된 뉴딜사업 8개를 현재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 경기도가 기존 계획 45개에서 50개 이상으로 목표를 상향하는 등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적극적인 의지를 보이고 있다. (사진=경기도)

2018년에 선정된 시흥시 대양동 재정비촉진구역 해제지역의 정비사업과 광주시 경안동 폐가를 활용한 경관특화 주차장 조성 사업 등이 포함된 9개 뉴딜사업은 활성화 계획을 수립해 세부사업별 실시설계를 착수했다. 2019년에 신규 선정된 17개 사업은 사전 행정절차가 진행 중으로 2020년부터 본격화될 예정이다.

이처럼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성과를 얻고 있는 것에 대해 경기도는 총 43회에 이르는 도시재생지원센터 전문가를 활용한 시군 공모사업 컨설팅과 시군 도시재생계획 수립에 따른 도비 지원 등 적극적인 대응 때문인 것으로 보고 있다.

경기도는 이 같은 성과를 기반으로 사업대상을 기존 45개에서 50개 이상으로 상향하고, 사업 목표 달성을 위해 뉴딜사업 설명회 개최와 찾아가는 상담 등을 통해 공모사업 참여 기법, 평가 시 착안사항 등에 대해 집중적인 컨설팅을 지원하다는 전략이다. 특히 지리‧군사적 요인으로 도시재생 분야의 경험이 부족한 경기 북부지역 시군도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와 전문가 컨설팅을 앞세워 사업의 완성도를 높여 나간다는 방침이다.

별도의 예산도 계획됐다. 사업의 안정적 시행과 성과 달성을 위해 경기도는 매년 140억 원 이상의 도시재생특별회계를 확보할 예정이다. 또 뉴딜사업에 대한 주민참여 의지 등을 감안해 국회와 정부에 뉴딜사업 배정물량 확대 건의를 병행 추진하고, 주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국회와 정부에 불합리한 제도개선 등 규제 합리화 방안 발굴에도 매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준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도내 563개 읍‧면‧동 중 237개가 쇠퇴지역으로 분류되는 등 구도심의 도시재생사업이 시급하다”면서 “목표량 50개에 얽매이지 않고 도‧시군‧지원센터‧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도시재생 네트워크를 통해 더 많은 사업이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관희 기자  lookpia@naver.com

&<저작권자 ©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안내광고문의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한건축사협회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편집국  |  대표전화 : 02)3415-6862~686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등록연월일 : 2009년 5월 8일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20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