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동 이끼계곡

정병협 건축사l승인2018.09.03 13: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유난히 더웠던 올여름, 경북 상동 이끼계곡을 찾았다. 온몸이 땀범벅이 되도록 걷다가 숲속으로 접어드니 계곡의 물소리가 너무나 반갑다. 거침없이 쏟아지는 폭포의 물줄기를 보니 정신이 번쩍. 삼각대를 물속에 세우자마자 발부터 전해지는 서늘한 청량감. 눈과 귀, 온몸이 호강한다. 에어컨 바람에 찌든 몸과 마음이 잠시 폭염의 여름을 잊는다.


정병협 건축사  나은 건축사사무소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안내광고문의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한건축사협회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건축문화신문 편집국  |  대표전화 : 02)3415-6862~686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등록연월일 : 2009년 5월 8일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18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