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규모 건축현장 불시 안전점검한다

장영호 기자l승인2018.06.01 13: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토교통부는 6월 1일부터 7월 9일까지 150개 소규모건축현장(50억 원 이하)에 대해 불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5월 31일 밝혔다.
건축현장의 안전사고 및 부실시공 예방을 위해 현재 진행중인 우기 대비 현장점검과 별도로 실시한다는 설명이다.
시는 이를 위해 본부 및 지방국토관리청 담당자, 민간전문가 등 총 54명이 참여하는 5개 점검반을 꾸려 ▲ 설계도서, 각종 지침 및 기준 등의 적정 ▲ 공사장 주변 건축물 축대, 옹벽 등 인접 구조물 보호조치 ▲ 기타 공사품질 확보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필요한 사항 등을 점검하게 된다.
국토부는 올 3월 ‘2022년까지 건설현장 사망자 수 절반 줄이기’ 일환으로 지방국토관리청 건설현장 점검조직을 확대 개편한 바 있다.
이번 지방국토관리청 점검조직 강화를 계기로 소규모 건축현장, 화재위험 현장 등 안전에 취약한 건축현장을 선정해 안전제도가 현장에서 제대로 작동되는지 살펴볼 계획이다. 점검결과 보수·보강 및 안전진단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발주청 및 시공사 등 관련 업체가 즉시 조치계획을 수립해 보수토록 할 방침이다.
강희업 국토부 기술안전정책관은 “이번 불시 특별점검으로 건축현장 안전사고와 부실시공을 예방해 안전의식을 정착시키겠다”고 말했다.
 


장영호 기자  yhduck1@hanmail.net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  대표전화 : 02-3415-6862~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 홍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18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