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평항 낙조

정익재 건축사l승인2018.05.16 13:1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아산만과 맞닿아 있는 화성방조제를 달리다 보면 노을이 아름다운 궁평항이 나타납니다.
궁평항은 고려시대 궁에서 관리하던 들녘이 많아 ‘궁들’로 불리다 궁평(宮坪)이 되었던 곳입니다.
지금은 200여 척의 어선이 드나들 수 있는 선착장을 1.5km길이의 방파제가 감싸고 있어 이 방파제와 어우러진 노을이 만조 시에 가득찬 바닷 위에 떠있는 어선과 어우러져 파도의 잔상위로 노을의 아름다움을 만들고 있습니다. 화성8경중에 하나인 궁평낙조(宮坪落照)입니다.


정익재 건축사  (주)강남종합건축사사무소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  대표전화 : 02-3415-6862~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 홍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18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