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남사 대웅전

정익재 건축사l승인2018.04.16 13:3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안성에서 가장 높은 서운산 북동쪽 기슭에 자리 잡은 석남사는 신라 문무왕 때 창건된 천년 고찰입니다. 이곳은 많은 참선승들이 머물며 수행을 한 수행도량입니다.

계단식 3단의 축대를 쌓아 원래의 위치에서 가장 높은 곳으로 옮겨온 대웅전을 바라보며 한 계단, 한 계단 올라가다보면 선한 마음으로 참선의 의미를 찾게 해 줍니다.

그 정점에 있는 겹처마 맞배지붕으로 된 대웅전은 주변의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아름다움을 더해 주는 것 같습니다.


정익재 건축사  (주)강남종합건축사사무소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안내광고문의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한건축사협회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건축문화신문 편집국  |  대표전화 : 02)3415-6862~686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등록연월일 : 2009년 5월 8일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18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