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의 수채화

정익재 건축사l승인2018.01.16 13: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강릉의 동해바다를 가기 위해 지나가야 했던 대관령 800고지의 길은 겨울에 눈이 오면 통행하기 어려운 곳이었습니다.
지금은 영동고속도로로 인해 꼬불거리는 대관령을 지나가는 일이 줄어들었지만 옛 대관령길의 정상으로 올라가 태백산맥 자락에 서서 바라본 나뭇가지 틈사이의 구름은 파란 하늘캠퍼스에 앙상한 나뭇가지를 흉내 내 그린 듯한 하얀 구름이 겨울의 아름다움을 더해 줍니다.


정익재 건축사  (주)강남종합건축사사무소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  대표전화 : 02-3415-6862~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발행인 : 석정훈  |  편집인 : 홍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용
Copyright © 2018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