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시설 내진보강 43.7% 완료

건축물·학교시설 내진율은 낮아 김혜민 기자l승인2017.05.17 14: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민안전처는 작년 말 공공시설물 4만6,111개소의 내진보강이 완료돼 내진율 43.7%로 나타났다고 5월 1일 밝혔다. 시설물별 내진성능 확보율은 다목적댐 등 8종은 100%, 도시철도 등 8종은 80% 이상이며, 공공건축물(36.2%)과 학교시설(23.1%)의 내진율은 낮게 나타났다.
공공시설물 내진보강사업은 31종 10만5,000여 개소에 대해 2045년까지 내진율 100%를 목표로 단계별로 이뤄지고 있다. 2020년까지 29종 7,294개 시설물을 대상으로 5년간 1조 7,380억 원을 들여 내진율 49.3%를 목표로 2단계 사업이 진행 중이다. 국민안전처에 따르면 올해 28개 중앙부처와 17개 지자체는 8,393억 원을 투입해 2,542개 시설물의 내진보강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혜민 기자  8691min@naver.com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  대표전화 : 02-3415-6862~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발행인 : 조충기  |  편집인 : 천국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국천
Copyright © 2017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