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내음이 물씬 풍기는 산수유 마을로 봄 마중

정병협 건축사l승인2017.04.04 16: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안동 의성 산수유 마을엔 봄내음이 물씬 풍긴다. 산수유나무 노란 꽃잎이 봄 햇살을 받아 보석을 걸어놓은 듯 반짝거린다. 초록빛 산 아래 허리띠를 두르듯 피어있는 풍경이 렌즈 안으로 들어오니 내 마음은 봄 마중을 나간다. 산들산들 봄바람이 불어 저수지에 비친 초록빛, 노란빛의 반영조차 사랑스럽다.


정병협 건축사  나은 건축사사무소
<저작권자 © 건축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17 건축사회관 9층  |  대표전화 : 02-3415-6862~5  |  팩스 : 02-3415-6899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7   |  발행인 : 조충기  |  편집인 : 천국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국천
Copyright © 2017 건축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